건강한 맛으로 승부하다. ㈜마들

    0
    596

    특허받은 방법으로 닭갈비 시장을 석권하다

    남녀노소 불호가 없는 대표적인 외식 메뉴! 닭갈비.

    선풍적인 인기로 이제는 밀키트로도 출시되며 꼭 외식을 하지 않아도 집에서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국민 식품이 되었다. ㈜마들(김정환 대표)는 이러한 트렌드에 발맞춰 남다른 조리법으로 즉석요리 시장의 판도를 바꿔놓고 있는  기업으로 소비자들의 건강과 입맛을 모두 사로잡고 있다.

    ‘저희 기업은 건강하고 맛있는 닭갈비를 공급하며 품질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여기는 닭갈비 전문 기업입니다.‘라는 인사말로 기업 소개를 시작한 김정환 대표. 그는 맛과 건강,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기 위해서 수년간의 연구와 노력 끝에 특허받은 춘천닭갈비를 탄생시켰다며 항상 소비자들의 말에 귀를 기울이면서 니즈를 충족시켜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처음에는 가족단위로 소규모로 시작한 기업이지만 정직하게 닭갈비를 판매해온 결과 10여 년이 지난 지금은 전국적으로 많은 고객들을 확보하고 있을 만큼 큰 사랑을 받는 닭갈비 전문 기업으로 성장했다.

    국내 재료로 만들어 더 믿을 수 있는 식품

    춘천에 가야, 또는 전문점을 찾아가야지만 맛을 볼 수 있었던 춘천닭갈비를 이제 가정에서도 쉽게 재현할 수 있는 양념육 간편식을 내놓은 ㈜마들. 김정환 대표에게 판매하는 제품에 대한 소개를 부탁했다.

    “저희 마들에서는 춘천닭갈비와 매운닭갈비, 허브닭갈비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전국 어디에서나 동일한 품질과 맛을 느끼실 수 있도록 생산 시스템을 체계화했으며 매일 신선하게 가공하여 판매하고 있습니다.  맛을 좌우하는 닭은 전일도계 100% 국내산 냉장 닭을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부드러운 식감과 풍부한 육즙을 느낄 수 있는 닭의 허벅지 살만 가공해 더욱 탄력 있는 육질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마들에서 생산하는 닭갈비 제품의 또 다른 인기 비결은 맛의 밸런스에 있다. 이들은 오랜 시간 자체 수제소스를 연구해 완성했는데 설량 함량을 줄이고 담백한 단맛을 내기 위해 운영 중인 매실 농장에서 수확한 매실을 가지고 발효 효소를 활용해 닭갈비 양념장을 만들고 있다.

    거기에 국내산 태양초 고춧가루만을 사용해 인공적이고 자극적인 매운맛이 아닌 건강하고 깔끔한 매운맛을 내고 있다. 이처럼 특허받은 닭갈비 제조 기법으로 맛의 밸런스를 맞춰 남녀노소 누구나 온 가족이 함께 명품 닭갈비를 즐길 수 있게 했다. 이들의 닭갈비는 조리법이 매우 쉽다. 가열된 프라이팬에서 약 10~15분간 조리하면 완성되기 때문에 누구나 쉽고 빠르게 만들 수 있다. 특히 닭갈비를 다 먹은 후 볶음밥은 필수 코스로 고객들은 닭갈비와 함께 밥을 볶아 먹으면 더 맛있다는 후기가 줄을 있고 있다.

    최근에는 직접 재배한 복분자를 첨가한 복분자 닭갈비도 출시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춘천닭갈비 시장을 선도하다

    ‘간편한 조리 방법으로 다양한 환경에서 활용이 가능한 식품임을 강조하는 마케팅을 진행하고자 합니다. 무조건적인 가격 경쟁보다는 우수한 품질로 소비자들에게 인정받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라며 경쟁 전략을 밝힌 김정환 대표.

    다양한 유통망 확보를 위해 도소매 유통 업체들을 통해 고정 판매처들을 늘리고 있으며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직접 판매하는 것 또한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또한 대대적인 홍보 및 시식 판촉 행사를 진행하며 고객 인지도를 높이는 데 주력하고 있다.

    최근 작업장을 확장 이전해 HACCP인증을 획득한 위생적인 시설에서 닭갈비를 제조하고 있는 이들 기업. 작업장 옆에 고객들이 머물 수 있는 카페도 운영하며 기업을 찾은 고객들에게 좋은 추억을 만들어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