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물 장아찌, 새로운 K-FOOD가 되다. 농업회사법인㈜담우

    0
    514

    저염식의 피클 장아찌로 승부하다

    장아찌는 김치와 더불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저장 발효식품이다. 농업회사법인 ㈜담우(이하 담우로 표기)에서는 국내에서 재배된 싱싱한 재료를 가지고 엄마의 손맛과 정성을 더해 영양만점의 장아찌를 생산하며 매년 매출 신기록을 세우고 있다.

    담우는 고흥군과 상생 협력을 맺고 있는 기업으로 고흥군의 특산물인 각종 나물류 등을 이용해 현대인들의 건강과 입맛을 고려한 저염식 피클 장아찌를 생산하고 있다. 고흥군은 최고의 나물 생산지로 담우는 고흥군 일대의 470농가에서 재배하는 나물을 일부 생산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해 무농약 인증을 받아 5가지 피클 장아찌로 생산하고 있다. 기업에서는 최고의 원재료를, 지역은 고정적인 수익창출을 할 수 있어 서로에게 윈-윈이 되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저희 제품은 저염식 피클 장아찌로 기존의 장아찌들과 차별화를 두고 있으며 당일 수확한 나물을 바로 장아찌로 담고 있습니다. 그리고 나물의 식감과 향을 최대한 살려서 드실 때 깊은 풍미와 신선함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담우의 모윤숙 대표는 자신들의 제품에 대해서 이렇게 소개했다.

    무농약으로 재배된 나물 장아찌

    담우에서 생산하고 있는 피클 장아찌는 곤드레, 방풍나물, 부지깽이나물, 취나물을 이용한 4가지 피클 장아찌와 어린이용 다진 피클 장아찌가 주력 제품이다.

    ‘곤드레 피클 장아찌'는 봄철 첫 순으로 향긋하고 아삭한 맛이 특징이며 열량이 낮고 섬유질이 풍부해 포만감이 큰 식품일 뿐만 아니라 단백질 함량도 높다. 부드럽고 아삭한 식감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방풍 피클 장아찌'는 씹을수록 달콤하고 쌉싸름한 맛이 나며 체내 노폐물 배출 기능, 중풍 예방 기능으로 중장년층 이상 세대들에게 인기가 많다. 봄철 환절기에 먹으면 좋다고 알려져 있다.

    ‘부지깽이나물 피클 장아찌'는 쑥갓과 비슷한 독특한 향이 나는 부지깽이나물을 이용한다. 비타민 A와 비타민 C, 단백질, 인, 칼슘 등이 풍부하며 명이나물보다 더 맛있는 것으로 알려져 밥이나 나물, 장아찌 등 다양한 조리로 섭취가 가능하다.

    ‘취나물 피클 장아찌'는 항비만 효과가 뛰어나 젊은 여성들이나 다이어트를 하는 이들이 주로 찾는 식품이다. 특히 삼겹살을 먹을 때 이 취나물 피클 장아찌와 같이 먹으면 최고의 궁합을 자랑한다,

    담우에서 선보이는 또 다른 제품은 12개월 된 아이와 엄마가 함께 먹을 수 있는 부지깽이와 취나물을 다진 피클 장아찌이다. 볶음밥이나 유부초밥, 주먹밥, 비빔국수를 만들 때 활용하면 좋다.

    ‘강한 해풍을 맞고 자란 고흥의 산나물만을 사용하고 있으며 색소, 방부제, 기타 첨가물을 일체 넣지 않고 천연의 재료만을 사용해 더 맛있습니다.’ 모윤숙 대표는 자신들의 제품에 대해 이렇게 한마디로 정의 내렸다. 그러면서 생산공정에 대해서도 굉장한 자부심을 보였다.

    담우에서 사용하는 나물들은 모두 친환경 인증을 획득한 무농약 공법으로 재배하고 있으며 장아찌를 제조할 때 상수도에서 3번 세척 후 초음파 버블 세척기로 한 번 더 세척을 진행하고 있어 나물에 묻어 있는 이물질들을 씻어내고 있다,

    해외시장에 장아찌를 알리다

    예비 사회적 기업으로서 ‘지역사회와 함께 나누고 행복하고’라는 슬로건으로 농산물의 고부가가치화와 고흥근 취약계층 및 어르신들의 일자리를 창출하며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루고 나가고 싶다는 모윤숙 대표. 그녀의 정직과 정성으로 만들어지는 제품을 통해서 대한민국 장아찌 문화를 해외시장에서도 인정받기를 기대해보자.